상품권 매입 및 상품권 매입 어디서 알아보고 계신가요?

안녕하세요 다들 새로운 한해 맞이 잘 하고 계신지 모르겠어요.

새로운 출발과 동시에 좋은 일만 일어났으면 싶지만, 뜻과는 달리 저는 난감한 일들부터 생기기 시작하더라고요.

 

심각한 상황은 아니었지만, 지인들 만나는 모임이 많아지기 시작하면서 예상보다 너무 많은 지출을 하게 되었고 갑자기 생활비가 쪼들리기 시작하는거에요.

원래 월급 끝물이 될 때면 그때 그때 조금 부족하기는 했었지만, 이렇게 돈한푼 남지 않을 정도로 썼던 적은 없었던 것 같은데 정말 난감하더라고요.

그리고 어떻게 해야 할까 고민을 하다가 일단 친구 몇 명에게 돈을 빌렸거든요.

조이티켓

그런데 엎친 데 덮친 격으로 좋지 않은 일들이 계속해서 생기기 시작했고, 신용카드로는 되지 않는 현금이 나가야 하는 상황들이 계속해서 생겼어요.

월세를 신용카드로 계산할수는 없으니까요.

그리고 좀 더 빌렸다가 월급날 바로 청산을 해야겠다 싶었는데, 생각해보니까 처음 돈을 빌렸던 친구 외에는 다들 상황이 녹록치는 않더라고요.

 

그렇다고 그 친구한테 두번이나 빌리는 것도 좀 그렇고, 원래 없으면 없는대로 아껴쓰고 남한테 손벌리지는 말자 주의여서 그런지 더더욱 신경이 많이 쓰였던 것 같아요.

그리고 고민에 빠져 있었는데 인터넷에서 상품권 매입라는 것을 봤던 기억이 나더라고요.

그리고 직장 후배가 했다는 기억이 나서, 워낙 친한 동생처럼 지내는 아이라 편안한 마음으로 지금 상황이 좀 애매하게 되었는데 어떻게 하는거냐고 믿을만한 것이냐고 물어봤거든요.

동생이 하는 업체는 조이티켓이라는 곳이라고 하더라고요.

 

제가 좀 의심은 많은 편이라서, 근데 그거 어떻게 돈이 생기는거냐, 안전하기는 한 것이냐 엄청 물어봤는데요.

일단 상품권 매입 할 수 있는 방법은 크게 세가지 였어요.

첫번째는 조이티켓에서 상품권 매입를 하는 것이었는데요.

 

핸드폰으로 급한돈 다들 한번쯤은 해보셨잖아요.

무언가를 휴대폰으로 구매를 하고 그걸 일정 수수료를 받고 되파는 방식으로 해서, 되판 가격을 제 통장으로 넣어주는 것이더라고요.

그리고 급한돈가 막힌 분들이나, 아니면 더 많은 돈을 한번에 받고 싶다 하시면 급전 결제를 통해서도 가능해요.

보니까 휴대폰도 결제 루트가 두가지더라고요.

 

결제 대행사를 통해서 하는 급한돈랑, 급전는 머리가 달라서 아무리 미납이 되어있다고 하더라도 상관 없이 둘 중 하나를 하면 되더라고요.

물론 두가지를 동시에 하시는 것도 가능하구요.

급할 때 수수료 조금 더 내고 돈을 받아볼 수 있는 방법이라서 일단 마음에 들었고, 어렵지 않다는 점도 너무 좋았던 것 같아요.

상품권 매입 업체 현금 동전 지폐
상품권 매입 업체 현금 동전 지폐

 

솔직히 신용카드로 서비스 받는 것도 생각을 해봤는데 등급에도 영향을 미치고, 이자율도 굉장히 쎄서 나중에 후회하겠다 싶었거든요.

그리고 지금 당장 몇 푼 부족하다고 해서 대출을 받거나 이율 엄청 쎈 곳에서 돈을 빌리는 것은 진짜 어리석은 행동이라고 생각했거든요.

 

사람이 없다 없다 하지만, 그래도 최소의 금액이라도 갖고 있으면 그 안에서 나름 절약하면서 살 수 있는데 그것조차 막혀버렸을 때 크게 좌절을 하는 것 같아요.

저도 이번에는 정말 어떻게 해야 하나 자책도 하고, 왜이렇게 규모있게 월급을 잘 못썼냐며 스스로 한심하다 생각하기도 했었는데 조이티켓 덕분에 빠르게 문제를 해결할 수 있었어요.

그리고 보니까 이렇게 휴대폰으로 먼저 무언가를 사고 되파는 방식으로 소액,급전 등의 방법이 있고 그 외에 문화상품권을 활용한 방법도 있더라고요.

 

집에 잘 찾아보면 지갑 속에만 몇 년 동안 들어 있어서 빳빳해진 문상이 있으실거에요.

그리고 이 외에 각종 도서,문화,기프티콘 등등 다양한 것들이 있으실테데요.

조이티켓에서는 상품권 매입 및 문상 매입도 하고 있더라고요.

 

원래 사용을 하려면 사용처에 가서 80프로인가에 해당하는 금액만큼을 쓸 수 있잖아요.

그래야만 거스름돈도 받을 수 있고요.

그리고 이런 시스템 때문에 오히려 잘 써지지 않는 것이 문상인데요.

 

진짜 급전이 필요할 때는 단 돈 만원이라도 좋으니까 이게 다 캐쉬였으면 좋겠다 생각을 했었는데 조이티켓에서는 상품권 매입 가능하더라고요.

저 진짜 후배한테 이야기 듣자 마자 그 자리에서 세가지 방법으로 돈도 바로 받아볼 수 있었고 제가 딱 급했던 만큼의 비용을 충당할 수 있었어요.

 

보니까 한도 같은 경우는 통신사별로 다른데 거의 50만원선이더라고요.

두가지를 하면 약 80~100? 정도까지도 가능하지 않을까 싶은데요.

너무 무제한으로 빌릴 수 있는 곳은 그만큼 과손실을 부르기 때문에, 오히려 빚이 커지게 되고 제어하는 능력이 없어지면서 나중에 더 큰 후회를 남길 수 있잖아요.

 

그런데, 조이티켓의 방식은 통신사 한도처럼 제약이 있어서 너무 무리수를 쓰지 못하도록 만들어 준다는 것이 또 만족스럽더라고요.

저는 의심도 많고 이런 쪽으로는 좀 무조건 좋지 않은 곳이다, 사기다, 솔직히 이런 생각도 많았었는데 사업자등록도 되어 있고 수수료도 적절해서 마음에 들었어요.

 

그리고 이건 후배가 이야기 해준 것인데요.

수수료가 너무 저렴하다고 해서 좋은 것이 아니라고 하더라고요.

그건 말이 안되는 이야기이고, 오히려 그런 곳이 사기일 수 있다구요.

 

그리고 생각해 보니까 업체도 남는게 있어야 운영을 하는 것인데, 수수료가 터무니 없이 적다는 것은 오히려 추후에 현찰을 돌려주지 않는 곳이 아닐까 싶기도 했어요.

저는 그래도 운영이 된지 경력이 꽤 있는 곳에서 시작을 했거든요.

 

믿을 만하다 싶었고, 하라는 대로 프로그램 따라서 클릭만 하면 되는 것이라서 정말 어렵지도 않게 문제를 해결할 수 있었네요.

급할 때 바로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이 있으니 한번 시도해보셔도 좋을 것 같아요.